EDITORIAL

Portrait of a Lady season 2 - NEW CLASSIC, NEW MASTERPIECE




여성의 가장 멋진 순간을 함께하는 닥스 레이디스는 2019년 가을-겨울 ‘새로운 클래식’을 정의합니다.

찬 바람에 맞서 여성을 가장 포근하게 감싸줄 존재인 뉴 마스터피스, '아우터'를 중심으로 전개되는 뉴 클래식 스타일.

브리티시 감성의 클래식하면서도 우아한 실루엣은 물론 한층 젊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업그레이드되었습니다.

코끝 시린 계절에 대한 기대감을 더해줄 닥스 레이디스의 뉴 마스터피스, 아우터를 만나다.




MASTERPIECE #3 WINTER GLORY, COAT


겨울의 영광, 닥스의 우아한 윈터 코트를 소개합니다.

겨울의 시작을 알리는 아이템이자 한겨울에도 품위를 유지해주면서 보온성까지 갖춘 윈터 코트는 여성들의 자신감 있는 겨울 스타일을 완성하는 키 아이템이죠.

이번 시즌엔 여유 있는 실루엣과 무게감을 덜어낸 소재, 퍼 트리밍으로 고급스러움을 더한 코트에 주목해보세요.

입을수록 멋이 나는 뉴 코트들.





포근함과 클래식한 매력을 모두 담고 있는 캐시미어 코트는 희소성 있는 소재 자체의 고급스러움으로 퍼처럼 화려하진 않지만 부드러운 촉감과 반짝이는 윤기가 더해져 코트 이상의 가치를 담고 있습니다.

올해는 한층 젊고 캐주얼하게 연출하는 것이 포인트!

전형적인 디자인을 탈피하고 둥근 어깨선과 넉넉한 실루엣, 아웃포켓으로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한 닥스의 캐시미어 코트를 캐주얼한 니트와 슬랙스 위에 툭 걸쳐보세요.

장갑과 퍼 머플러를 함께 연출하면 한겨울까지 실용적인 스타일이 완성됩니다.






기온이 떨어지면 본능적으로 ‘털’에 손이 가게 됩니다.

입을 때의 포근한 촉감은 물론 시각적으로도 따뜻함을 충족시키고 여성스러움을 더하기 때문이죠.

그런 점에서 퍼 트리밍 코트는 평소보다 드레스 업된 스타일을 위한 완벽한 아우터가 되어줍니다.

보드라운 퍼 후드가 달린 아이보리 체크 코트는 심플한 룩에 허리 끈을 묶어 연출하면 A 라인 원피스처럼 여성스러운 실루엣이 완성됩니다.

시크하게 연출하고 싶은 날엔 카라에 밍크털이 트리밍된 미니멀 하프 코트를 추천합니다.

체크 터틀넥과 화이트 팬츠, 컬러감 있는 앵클부츠를 매치해 단조롭지 않은 세련된 스타일로 분위기를 바꿔보세요.





체크 패턴의 인기는 한겨울에도 계속됩니다.

이번 시즌 클래식한 체크 룩이 다시 트렌드로 떠오르면서 닥스 시그니처 체크를 변형한 코트가 가장 주목할 만한 아이템으로 떠올랐죠.

점잖은 영국 신사를 연상시키는 잔잔한 체크가 아닌 좀 더 와이드하고, 레트로 느낌을 주는 빅 체크 패턴으로 코트 하나만으로도 강인한 여성미를 발산할 수 있습니다.

몸 판과 소매의 체크 배열을 달리해 슬림해 보이고, 톤이 다른 체크 머플러를 더하면 과감하게 체크를 연출해도 부담스럽지 않게 즐길 수 있습니다.





포멀하고 차분한 인상을 주는 글렌체크 롱 코트의 두 얼굴.

긴 기장과 적당히 두께감 있는 소재,따뜻한 브라운 컬러의 체크 롱 코트는 자주 입어도 질리지 않는 데일리 코트로 제격이죠.

이때, 디테일을 조금만 변형해도 매일 다른 느낌을 연출할 수 있습니다.

얇은 벨트로 허리를 묶고 깃을 올려 하이넥으로 연출하면 커리어 우먼처럼 세련되게, 카라를 단정하게 내리면 발랄한 숙녀처럼 여성스러운 느낌을 줄 수 있습니다.

취향에 따라 슈즈나 장갑으로 포인트를 더해 자주 손이 가는 매력적인 코트 룩을 완성하세요.